상단여백
HOME e스포츠/게임문화
도시연고제 탑재한 ‘오버워치 리그’ 개막…e스포츠 ‘새바람’
임영택 기자 | 승인2018.01.11 14:58

블리자드의 슈팅게임 ‘오버워치’의 글로벌 e스포츠 대회인 ‘오버워치 리그’가 현지시각 10일 미국 캘리포니아 버뱅크에서 개막했다. e스포츠계에서는 드문 도시 연고제 기반의 리그로 눈길을 끈다.

 

이번 리그의 경우 서울을 비롯한 아시아, 유럽, 북미 등 주요 지역 12개 도시 팀이 대결한다. 서울 다이너스티를 비롯해 보스턴 업라이징, 댈러스 퓨얼, 플로리다 메이헴, 휴스턴 아웃로즈, 런던 스핏파이어, LA 글래디에이터즈, LA 발리언트, 뉴욕 엑셀시어, 필라델피아 퓨전, 샌프란시스코 쇼크, 상하이 드래곤즈 등이다. 이에 앞서 블리자드는 지난해 12월 6일부터 9일까지 프리시즌 경기를 치른바 있다.

블리자드측은 “오버워치 리그의 출범은 전세계 팬들에게 영감을 주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며 “10일은 e스포츠에 있어 역사적인 날”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오버워치 리그’는 글로벌 인터넷 방송 ‘트위치’와 MLG닷컴 및 MLG 앱, 오버워치리그닷컴 등을 통해 생중계된다. 지난 8일에는 ‘오버워치리그 컴패니언 앱’도 출시돼 이를 통해 시청도 가능하다.

마이크 모하임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 CEO는 “오버워치 리그는 선수, 팀, 그리고 팬들에게 멋지고 특별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만들어졌다”며 “오버워치 리그의 출범은 사람들이 e스포츠에 기대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재정의하고 오버워치 커뮤니티 전체에 큰 축하의 장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오버워치 리그’의 첫 시즌은 오는 6월까지 진행된다. 플레이오프와 결승전은 7월로 예정됐다. 이번 시즌의 모든 경기는 미국 캘리포니아 버뱅크에 마련된 ‘블리자드 아레나 로스앤젤레스’에서 펼쳐지며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금요일, 토요일 등 주4회로 진행된다.

한ㅍ련 블리자드는 ‘오버워치 리그’ 개막과 함께 ‘오버워치 리그’에 참가하는 팀을 응원할 수 있는 ‘팀 유니폼 스킨’도 선보였다. 오는 2월 13일까지 게임 접속자에게 해당 스킨을 획득할 수 있는 리그 토큰이 제공된다. 판매 수익의 50%는 리그 수익으로 적립된다.

[임영택기자 ytlim@mkinternet.com]

[ⓒ 게임진 & gamez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영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게임人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당산동 6가 311-1 동화빌딩 404호  |  대표메일: jamsulrang@naver.com  |  팩스: 02)876-1203
등록번호 : 서울 아 01635  |  등록일자 : 2011년 05월 24일  |  관리자 : 이창희  |  대표전화: 02)867-1201~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희
Copyright © 2018 게임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