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업정보
[컨콜] 넷마블 “세븐나이츠·모두의마블 ‘견고’…차기 신작도 최상위권”
임영택 기자 | 승인2017.08.11 16:59

넷마블게임즈 백영훈 부사장은 2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을 통해 “세븐나이츠와 모두의 마블 등의 기존 게임은 매출 하락이 없다. 꾸준한 관리로 매출이 지속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새롭게 출시할 ‘테라M’ 등 모바일 MMORPG 신작들의 성과 예상에 대해서는 “4분기 MMORPG가 많이 출시될 것으로 알고 있고 우리도 새로운 작품이 ‘리니지2 레볼루션’이나 ‘리니지M’ 만큼 절대적인 수치가 나올 수 있을지에 대해서는 잘 판단이 안 선다”면서도 “그러나 최상위권에 위치할 것이고 생각한다. 많은 운영 노하우가 현재 게임에 반영되고 있다. 이전에 잘못됐던 경험이나 잘된 사례를 신작에 녹여낸다. 게임의 성공을 확신한다”고 설명했다.

[임영택기자 ytlim@mkinternet.com]

[ⓒ 게임진 & gamezi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영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게임人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경닷컴 회사소개 광고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회원약관 독자의견 서비스문의 청소년보호정책
  •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190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1043
  • 등록일자 : 2009.11.30.
  • 발행인/편집인 : 진성기
  • Copyright © 매경닷컴. All rights reserved.
  • RSS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