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33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디아블로3’ 출항 뱃고동… 게임계 `비상` 발령
마침내 ‘디아블로3’가 지난 9월 20일 오전 11시 북미에서 클로즈 베타 테스트에 돌입했다. 그 동안 이 작품은 숱한 테스트를 실시했...
  |  2011-09-26 13:06
라인
온라인 게임 종주국 코레아, 아이디어 바닥났나?
이제 갓 10년을 넘긴 온라인게임은 하나의 문화콘텐츠로 자리매김한지 오래다. 불과 5년 전만해도 국내와 아시아를 넘어 이제는 게임 선진...
김상두 기자  |  2011-09-20 16:58
라인
2700만 넥슨닷컴의 의미있는 변화 `SNS`
2011년이 시작되면서 조용히 그러나 매우 의미있는 일이 넥슨에서 벌어졌다. 넥슨은 넥슨홈이라는 서비스를 발표하고 앞으로 넥슨닷컴의 방...
  |  2011-09-19 11:42
라인
[차니생각]‘디아블로3’와 게임속 `아이템 판매`
‘디아블로3’의 게임내 아이템 판매 여부가 게임출시 시점과 맞물려 논란이 되고 있다.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는 ‘디아블로3’내에 아이템을 유...
안희찬 기자  |  2011-09-15 13:22
라인
[김성진 게임愛] ‘스포’와 ‘스포2’의 공존현상
최근 관심을 모았던 FPS 작품이 2종 있다. 하나는 ‘솔저 오브 포춘 온라인’이고 다른 하나는 ‘스페셜포스2’이다. 이 프로젝트들은 ...
  |  2011-09-01 13:38
라인
[겜겜겜] NHN ‘위닝일레븐 발표만으로도 `신바람`
게임포털 진정성 논란 불식…대한민국 게임산업 ‘대표주자’ 부상 30일 NHN은 세계적인 게임기업 코나미와 손잡고 축구게임 ‘위닝일레븐’...
김상두 기자  |  2011-08-31 13:16
라인
[김상두의 시선]엔씨소프트는 글로벌IP 없는 글로벌 기업
붕어빵에는 분명히 붕어가 없다. 그럼에도 붕어빵이라는 이름을 갖게 된 것은 그 형태가 붕어 형태와 꼭 닮았기 때문이다. 뒤집어 생각하면 그 내용이 어찌됐든 외형이 특정 사물과 비슷하거나 유사하면 그것을 지칭하는 이름...
김상두 기자  |  2011-08-31 12:08
라인
[김상두의 시선] 붕어빵에는 붕어가 없다!
붕어빵에는 분명히 붕어가 없다. 그럼에도 붕어빵이라는 이름을 갖게 된 것은 그 형태가 붕어 형태와 꼭 닮았기 때문이다. 뒤집어 생각하면 그 내용이 어찌됐든 외형이 특정 사물과 비슷하거나 유사하면 그것을 지칭하는 이름...
김상두 기자  |  2011-08-29 11:30
라인
[김성진 게임愛] 초반 3시간 플레이가 관건
영화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한번쯤 들어 본 공식 아닌 공식이 있다. 할리우드 영화에서 주로 활용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데 바로 초반 ...
  |  2011-08-29 11:28
라인
[김상두의 시선] 한게임, 테라로 ‘1타 3피’
지난해 1월11일 한게임은 블루홀이 개발한 MMORPG ‘테라’를 론칭했다. 국내에서의 반응은 기대 이상이었다. 오픈베타 첫 주말에는 ...
김상두 기자  |  2011-08-23 12:26
라인
[김성진 게임愛] - 온라인 게임의 시리즈, 글쎄
세계 게임산업이 온라인 게임의 대두로 인해 지각변동을 일으킨 것처럼 보이지만 여전히 글로벌 마켓에선 잠재력만 인정받고 있는 상황이다. ...
  |  2011-08-18 10:26
라인
[기자수첩]SW가 HW를 삼키는 시대
16일 전 세계 IT업계가 놀랐다. 구글이 핸드폰제조업체인 모토로라를 약 13조원에 인수했다는 소식이 전해졌기 때문이다. 천문학적인 인...
김상두 기자  |  2011-08-16 14:00
라인
[김성진 게임愛] 엔씨소프트와 게임스컴
엔씨소프트가 올해 게임스컴에서 새로운 프로젝트를 발표할 것으로 알려지면서 업계 관계자들의 궁금증이 높아 지고 있다.유럽에서 열리는 최대...
  |  2011-08-16 11:44
라인
[김성진 게임愛] 깨우침을 얻고 있는 중국
“중국 온라인 게임은 3년 내에 한국을 추월할 것으로 보인다.” 게임산업협회장을 역임했던 김영만 전 한빛소프트 회장은 2007년 4월 ...
  |  2011-08-04 15:12
라인
[기자수첩] ‘오락가락’ 웹젠, 상장사 맞어?
최근 웹젠이 '파이어폴'의 서비스를 두고 미국 개발사인 레드5스튜디오와 갈등을 빚고 있는 가운데 기업 내부에서조차 관련 업무 내용이...
김상두 기자  |  2011-07-19 12:08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서울시 영등포구 당산동 6가 311-1 동화빌딩 404호  |  대표메일: jamsulrang@naver.com  |  팩스: 02)876-1203
등록번호 : 서울 아 01635  |  등록일자 : 2011년 05월 24일  |  관리자 : 이창희  |  대표전화: 02)867-1201~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희
Copyright © 2017 게임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